전세계적으로 4,000만권 이상 팔린 댄 댄 브라운의 베스트 셀러 '다 빈치 코드'는 이래저래 화재를 몰고다닌 소설이다. 카톨릭과 개신교 및 정교등의 기독교단의 빗발치는 비난을 불러일으켰으며 동명 영화 개봉당시에는 전세계에서 상영 저지 운동이 벌어지기도 했다. 더불어 영국과 러시아 등지에서 표절시비가 벌어졌으며 영국에서는 무죄 판결을 받기도 했다.

한동안 표면적으로 잠잠하던 댄 브라운의 다 빈치 코드가 17일 다시 표절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발원지는 미국 시카고 예술대학이다.

모스크바 콤소몰례츠지에 따르면 17일 시카고 예술대학의 전문가들이 댄 브라운의 다 빈치 코드의 내용 중에 러시아 뻬쩨르부르그(페테르부르그) 에르미따쉬 박물관에 근무하는 미술 전문가 미하일 아니킨이 발표한 저서에서 중요한 모티브를 도용해 쓰여졌다고 발표한 것을 보도했다.  

시카고 예술대학의 전문가들은 미하일 아나킨의 저서 '그림 속의 레오나르도 다 빈치와 종교학'과 소설 '다 빈치 코드'는 상당 부분 유사한 이론들이 중복되며, 출판일 또한 '그림 속의 레오나르도 다 빈치와 종교학'이 시기적으로 훨씬 앞섰으며, 책 속의 이론들이 아나킨이 독자적으로 연구한 부분이라는 것에 주목했다. 전문가들은 이를 근거로 상당부분 다 빈치 코드에 아나킨의 저서 속 이론들이 도용됬다고 밝혔다. 더불어 저작권은 아나킨에게 있다고도 부연했다.

미하일 아나킨은 지난 2006년부터 자신의 이론이 댄 브라운에 의해 도용됬다고 밝혀왔다. 가장 대표적인 예로 다빈치의 모나 리자에 대한 다 빈치 코드의 이론적 배경이 완전히 일치한다는 것이었다.  

그동안 러시아 미술계에서는 댄 브라운의 다 빈치 코드가 미하일 아나킨의 저서를 표절했다고 확신하는 분위기였으나 세계적으로는 인정을 못받고 있었다. 하지만 이번 시카고 예술대학의 발표로 한껏 고무된 분위기이다. 저명한 대학의 이러한 발표는 미국 법률에도 상당부분 영향을 미칠 것이기 때문이다. 향후 미국에서 다 빈치 코드의 본격적인 저작권 침해 송사가 벌어질 예정이다.

신고
  1. Favicon of http://kyrhee.tistory.com BlogIcon Ikarus
    2008.01.18 14:27 신고

    이래저래 다빈치코드는 화제를 불러 일으키는 군요. 책 서문에 이 모든 내용은 사실이면 자신이 연구한 내용이라는 댄브라운의 말이 무색해 지는군요.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tt BlogIcon 끄루또이
      2008.01.18 14: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뭐 진실은 댄 브라운만 알고 있겠지요. 그나저나 이전 표절시비때 재판비용으로 52억원이나 들었다던데... 이번에도 재판이 시작되면 만만치 않게 들어가겠군요. 댄 브라운씨 가슴 아프시겠어요. 제가걱정할 부분은 아닙니다만...ㅎㅎ

  2. Favicon of http://aeon.tistory.com BlogIcon Aeon
    2008.01.18 23:05 신고

    제가 볼때는 표절이라고 말하기 참 곤란한것 같은데요. 사학에서 연구라는 것은 전해 내려오는 문헌들을 토대로 학설을 말하는 건데 사해사본이나 기타 문서에서 많이 언급된 내용인데다가 다빈치 연구가들이 그림속의 인물이 여성이었다고 언급한 곳이 많아 같은 학설이라 해도 소설의 표절과는 좀 다르지 않을까 싶습니다. 사실 인디애나 존스에서도 나치가 성배를 찾으러 가는 장면이 나오는데 히틀러가 성배를 찾고 싶어했다는 학설을 먼저 낸 사람이 표절을 주장하면 표절이 되는걸까 싶습니다. ^^

  3. Favicon of http://commonplace.kr BlogIcon COMMONPLACE™
    2008.01.21 14:08 신고

    전 이 영화를 못봤거든요. 책도 물론~
    화제가 되었던 작품인데, 일단 한번 봐야 겠네요. 요즘에도 볼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쿨럭~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tt BlogIcon 끄루또이
      2008.01.21 17: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음...저는 작년에 책을보고 영화도 한참 지난 뒤에 케이블 Tv를 통해 봤답니다. 영화 케이블 TV 방송 스케줄을 좀 찾아보시면...아니면 어둠의 경로를 한번 검색해 보심이...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