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러시아 포탈 얀덱스(yandex)의 동계올림픽 종목 섹션에 등장한 한국 선수들(좌측부터 이상화, 이정수, 모태범). 얀덱스에서는 선수 개인 페이지가 별도로 있어 간략한 정보(국적,생년월일,기록)까지 볼 수 있다.

이번 2010 벤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전통의 스포츠 강국 러시아의 초반 성적은 그리 높지 않습니다. 17일 현재 스피드스케이팅 5,000m에서 이승훈 선수에 이어 3위로 골인한 이반 스코브레프의 동메달 1개가 전부입니다. 물론 이 메달도 러시아 내에서는 전혀 예상치 못한 깜짝 성적이라는 평가입니다.

러시아는 이번 올림픽에 참여한 91개국 중 19위라는 초반 성적을 내고 있습니다. 메달을 한 개도 못 얻고 돌아가는 나라가 과반수에 가깝기에 이 정도도 무난한 순위이긴 하겠습니다만, 하계 뿐만 아니라 동계올림픽에서도 자타가 공인하는 스포츠 강대국 러시아의 네임벨류에는 다소 미흡한 성적입니다. 물론 앞으로 많은 종목이 남아있고 남자 피겨와 아이스 하키 등 (러시아 국민들이)금메달을 믿어의심치 않는 종목들이 남아있기에 섣부른 판단은 금물이겠습니다만.

러시아 언론사의 이번 동계올림픽 보도를 보면 꽤 재미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어느나라 언론사나 자국 선수의 메달 소식과 동향이 주된 이슈이긴 하겠습니다만, 러시아 언론들은 자국 선수 소식 외에 타국 선수들의 메달 소식 역시 나름 비중있게 보도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국내 언론사들이 국내선수 위주의 편향적인 보도방식과는 다소 차이가 있어보이죠?

생각난김에 우리나라 선수들과 관련된 소식을 좀 찾아봤는데요. 꽤나 기사 건수가 많이 나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17일 현재 이선화 선수의 메달 소식(35건), 모태범 선수의 메달 소식(47건), 이정수 선수의 메달소식(51건). 물론 타국선수와 관련된 소식은 메달리스트 위주로 할애하긴 합니다만, 자국선수들에게나 붙일법한 자극적인 헤드라인도 종종 보이는 것이 색다르게 다가옵니다. 더불어 러시아 언론사들은 트위터에서도 동계올림픽에서 선전을 한 (한국선수들 포함) 타국 선수들의 메달 소식도 내보내고 있습니다.

물론 해외 언론에서는 메달리스트 위주의 기사가 주류를 이룹니다. 이는 한국 내 언론도 크게 다르지는 않을것이라 봅니다. 하지만 메달을 획득한 선수 못지않게 노력한 여타 다른 국가대표 선수들 또한 칭찬 받아 마땅하다는 것은 모두 공감하시리라고 봅니다. 앞으로 보름가까이 진행되는 올림픽 종목에 출전할 한국 선수들, 메달 유망주나 그렇지 못한 선수들 모두 여러분께서 응원해 주시길 바래보는데요.

현재 미니홈피 방문이나 포탈섹션의 응원글 달기 외에 조금 색다른 형태의 선수 응원 방법도 있습니다. 바로 위젯을 통해 격려메시지를 전달하는 방식입니다. 삼성의 두근두근 위젯이 바로 그러한 형태입니다.

 
 

이번 두근두근 위젯은 이번 동계올림픽에 참여하는 우리 선수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전달할 수도 있고, 또한 메달 순위에 들지 않았더라도 네티즌의 투표를 통해 열심히 노력한 선수들에게, 네티즌의 이름으로 금메달을 선물을 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위젯입니다.

응원 방법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위젯 중단에 추천하기 버튼을 누르면 추천할 선수의 종목을 고를 수 있습니다. 종목을 고르면 해당 종목의 선수들 명단이 나오는데요. 원하시는 종목 선수 우측의 추천 버튼을 누르면 내용 입력창과 추천인의 개인정보(이벤트 당첨자 경품 배송을 위한)를 입력하시면 모든것이 완료됩니다.

동계올림픽은 앞으로도 보름 가까이 일정이 남아있습니다. 국민들에게 힘을내게 해준 대한민국 선수단의 향후 선전을 기원합니다.

*참고로 현재 두근두근 위젯을 통해 선수응원 메시지를 전달한 네티즌 및 위젯달기에 참여한 네티즌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가 진행중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이벤트 페이지(http://samsungcampaign.com/42)를 참조해 주세요.

*위젯 퍼가기는 '다음위젯뱅크(http://widgetbank.daum.net/widget/view/692)'에서도 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