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장이나 외근중에 넷북이나 노트북을 들고 다니시는 분들이 많으시리라봅니다. 저같은 경우는 외근이나 출장이 아니더라도 항상 넷북을 챙겨다니는데요. 와이브로를 이용해 이동중에 메일을 주고받는 등의 잔잔하지만 신속히 처리해야할 업무를 보고, 실시간 인터넷 서핑이나 블로그 관리등에 활용합니다.

다만 간혹가다 배터리 용량이 부족해서 마음이 다급해질때가 있는데요. 요즘 나오는 넷북 모델들의 대부분이 4시간 이상(6셀 배터리 기준, 인터넷 사용시)은 확실히 보장해주기에 수도권 내에서는 이 정도 시간이면 큰 문제가 되지 않겠습니다만 문제는 지방 출장이나 하루종일 외부에서 일이 있을때 발생합니다. 지방출장의 경우 완충을 했다고 하더라도 알뜰하게 배터리 사용시간을 관리해야하며, 자칫 충전을 제대로 못하고 나오게 된다면 넷북이나 노트북이 졸지에 무겁기만한 애물단지가 되어버립니다. 이럴때 여러가지 대안이 있겠습니다. 인근 스타벅스를 찾아봐도 될것이고 커피숍이나 식당에서 커피나 음식을 시켜놓고 주인에게 부탁을 해도 되겠지요. 다만 이러한 과정은 이래저래 수고스러울수밖에 없는데요.

각설하고, 저의 경우 넷북이나 노트북이 방전될 조짐이 보인다던지 충전이 필요할때 가까운 건물의 화장실로 갑니다. 이게 무슨 소리냐구요? 아래 이미지들과 함께 간략하게 설명해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적으로 최근에 건축된 건물들 화장실에는 1개 이상의 좌변기에 비데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너무나 당연한 사실입니다만, 비데는 전기로 작동이 되는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좌변기 바로뒤에 위 이미지와 같은 콘센트가 달려있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물론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220v입니다. 이쯤되면 대충 눈치채셨죠? 맞습니다. 이 콘센트를 활용해 넷북이나 노트북을 충전하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와같이 정상적으로 충전 램프가 켜져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넷북(SENSE N130)의 경우 분당 1% 정도 충전이 되더군요. 아마 다른 넷북 기종들도 별반 다르지 않을것이라 봅니다. 가벼운 마음으로 화장실에 앉아 30분정도 기다리면 전체 배터리의 30%정도는 충전이 되는셈입니다. 이정도 수치면 넷북의 경우 1시간 30분 정도는 사용이 가능한 수준입니다. 급할때는 나름 쓸만하겠죠?

참고로 KTX를 타고 있을때 넷북이나 노트북 배터리에 방전되기 직전이라면 마찬가지로 열차내 화장실로 가시면 됩니다. KTX 화장실 세면대 우측에 면도기 충전용도로 설치된 소켓이 있습니다. 110v와 220v 둘다 사용이 가능합니다. 물론 신형 KTX에는 좌석밑에 별도의 소켓이 있다고는 합니다만 아직까지는 본적이 없어서 언급하진 않겠습니다.

별 내용 아닙니다만, 혹여 넷북이나 노트북 배터리가 아쉬운 순간이 오면 참고하시라는 의미에서 적어봤습니다.

참고로 예전에 시베리아 횡단열차에서 노트북 충전하는 방법(http://segyewa.com/428)에 대한 포스팅을 한적이 있었는데요. 관심있으신 분들은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1. Favicon of http://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10.04.09 09:46 신고

    끄루또이님 대단하세요~
    외부에 업무가 많으신 분들에겐 유용한 팁이 되겠죠
    즐거운 하루 시작하세요

  2. Favicon of http://www.cyworld.com/niceguy_kys BlogIcon Pavlik
    2010.04.09 14:29 신고

    한국 참 좋은나라에요... 러시아는 비데튼 커녕 변기에 의자?(뭐라고 해야할지..;;ㅎㅎ)도 없어서 애매한 포지션으로 볼일을 봐야하는데... 그마저도 유료 화장실이고, 무료 화장실은 찾기도 힘들다는...

    한국 좋은나라입니다!! 화장실에서 충전도 가능하고 말이죠... 그것도 공짜로...ㅋ


  3. 2010.04.09 18:06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10.04.10 23: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딱히 러시아적인 마인드라고 할건 아닌듯 싶구요^^; 제가 워낙 밖에서 화장실을 자주가는지라 어느날 눈에띈거라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

  4. Favicon of http://blog.daum.net/kwondoh BlogIcon 나그네
    2010.04.09 21:53 신고

    공항철도 직통 열차 같은 경우는 넷북용 좌석이 따로 있고...
    일반적으로 기차 무궁화호에서도 앞뒤 좌석에는 220v 콘센트가 있답니다.
    그러므로 기차 예약하실때 앞뒤 좌석쪽으로 예약하시면 편하게 충전하면서 가실 수 있어요 그러나 전철 같은 경우는 화장실아닌곳에서 충전 한다면 전철 플랫폼 기둥이나 벽을 보세요 콘센트가 있답니다...

    그곳에 끼고 충전하시면 돼요 ㅎ,.ㅎ;;;
    ( 저는 주로 그 방법을써서 충전해요;;; )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10.04.10 23: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여러모로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무궁화호는 요 몇 년 동안 타보질 않아서 잘 몰랐네요 흐. 공항철도는 탈일이 있으면 한번 찾아봐야겠습니다.

  5. 배 건
    2010.04.10 10:33 신고

    헉... 끄루또이님... 러시아에서도 220V 쓰나요? 저는 지금 미국에서 살고있어서 110V 넷북을 쓰고 있는데... 넷북 충전기에 달린 그 네모난게 110v -> 220v // 220v-> 110v 변압 해주나요?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10.04.10 23: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100%라고는 장담드릴순 없지만 적어도 제가 다녀본 곳 중에서는 220v외에는 없었어요.

      일단 아답터(위 이미지 네모난것)규격표를 확인해보세요. 최근에 나온 모델들은 대부분 겸용인 경우가 많은데요. 규격표에 100v ~ 230v 라는 표시가 있다면 아무곳이나 꽂아 쓸수 있습니다. 110v전용이라면 아답터 하나를 구매하시면 될듯 싶어요. 참고로 아답터는 모델에 따라 차이가 있겠지만 대략 한화로 2만원 정도 예상하시면 됩니다.

  6. ㅎㅎㅎ
    2010.04.12 11:27 신고

    ㅎㅎㅎ.
    저도 그 방법을 쓰다가...이상한 사람 취급받은적이 있음.. 그래서 조금은 조마조마합니다.

    누가 이상한 사람이 화장실 오래 차지하고 있다고 아저씨한테 신고해서..아,,씨방새들,...

  7. 이것도 팁이라고
    2010.04.15 14:18 신고

    뭐 이딴걸 팁이라고..?

    엄밀한 의미에서 절도임. 타인 or 공공기관의 재화(전기)를 무단사용
    하였으므로. 게다가 솔찍히. 당신이 30분동안 충전할동안 급똥을 참으며
    밖에 서있어야 하는 불쌍한 똥매려운 사람은 무슨죈데?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10.04.15 14: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맞는 말씀이죠. 정 급할때 사용해야하며, 이 방법을 사용할시 염두에 두는것은 한가한 화장실을 활용해야 한다는 것이겠지요. 좋은의견 감사합니다.

    • 아놔 ㅋㅋㅋㅋㅋㅋ
      2010.04.16 00: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이넘이 초면에 반말이나 찍찍해대고.. 니 말하는거보니깐 중고딩쯤 되나본데... 겁나 띠껍다??? ㅋㅋㅋㅋ 인터넷오니까 니가 짱인것같지 ㅋㅋ 너같은 애들때문에 인터넷 사회가 더러워지는거야 잉여력 풀파워자슥아

    • 듀니
      2012.02.24 18: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ㅋㅋㅋㅋ아빵터졋네
      이글쓴새끼ㅋㅋㄱ
      아무렇지안게답한블로거님이더웃겨ㅋㅋㅋ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12.02.24 18: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뭐 틀린말씀도 아니었는걸오. 납득이 된다는 전제하에 '빠른 사과', '황급한 무릅'은 제 답글 방침입니다 ^^

  8. 지나가다가
    2010.04.15 20:17 신고

    세팅해 노은 비데가 초기화 되서 뜨거운 물에 똥꼬 데어 본 사람한테 걸림 주금...

  9. 듀니
    2012.02.24 18:15 신고

    좋은팁!!
    잘보고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