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토르 최(빅떠르 로베르또비치 쪼이-Виктор Робертович Цой, 1961.6.21 - 1990. 8. 15)는 음악가였으며, 록그룹 '끼노(Кино)'의 리더였고 우리에긴 다소 생소할 수 있겠지만 성공한 영화배우였다.

빅토르 최는 카자흐스탄 공화국의 끄질-오르다(кзыл-орда) 시(市)에서 태어나 레닌그라드(현 쌍뜨 뻬쩨르부르그)에서 자랐다. 그의 아버지 '로베르트 막시모비치 쪼이(Роберт Максимович Цой)'는 엔지니어였고 어머니 '발렌찌나 바실리예브나(Валентина Васильевна )'는 체조과목 강사였다. 빅토르 최는 쉬꼴라(러시아 초중고 과정)를 다니면서 3번이나 학교를 옮겨다니게 된다. 예술전문학교(우리식으로 따지면 예술 중/고교)에 다니던 빅토르는 그의 인생에서 첫번째 그룹 '빨라따 № 6(제 6 병동 - Палата № 6)'를 결성하게 되는데, 이것이 문제되어 쉬꼴라 8학년 과정을 마치자 마자 학교에서 강제 퇴교를 당하게 된다. 이후 빅토르는 1978년 공장에 들어가 낮에는 일을하며 밤에는 야간학교에 다니며 학업을 이어가게 된다. 이후에 제 61 기술 전문학교('СГПТУ-61')에서 목공일을 배우게 된다.

1981년 여름 빅토르 최는 알렉세이 릐빈(Алексей Рыбин), 알롁 발린스키(Олег Валинский)등과 함께 그룹 '가린과 기하쌍곡면(Гарин и гиперболоиды)'을 결성한다. 유명한 록클럽 '레닌그라드 록클럽(Ленинградский рок-клуб)'에서 음악활동을 하던 이들은 1982년 가을 그룹명을 '끼노('영화'라는 의미 - Кино)'로 바꾸고 첫번째 앨범 '45'를 발표하게된다. 이때 빅토르는 평생의 반려자인 마리안나(Марианна)와 만나게 된다. 이후 '레닌그라드 록클럽'에서 첫번째로 콘서트를 열게되는데 이 신참내기 록그룹의 첫번째 콘서트는 당대 최고의 그룹 아크바리움('수족관', '어항'이란 의미 - Аквариум)과 조인트 콘서트로 진행되었다. 아크바리움의 리더였던 '바리스 그레벤쉬꼬프'가 빅토르 최의 프로듀서 역할을 해주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아후 '끼노'는 1982년 가을  모스크바에서 첫번째 공연을 하게된다. 하지만 대중의 주목을 받는데는 실패하게된다. 이에 그룹 멤버들간의 이견차이등이 불거지게 되고 초기 멤버와 결별을 하게되는 계기가 된다. 1983년 2월 '끼노'는 두번째 콘서트를 '록클럽'에서 갖게되지만 봄에 멤버였던 안드레이 릐빈이 끼노에서 탈퇴한다. 그리고 나머지 멤버인 알롁 발린스키도 떠나게 된다. 이해에 빅토르 최는 군대 영장(징병제)을 받았으나 질병으로 면제를 받는다.

1984년 빅토르 최는 '끼노'를 자신을 포함해 4인조 그룹(빅토르 최, 카스빠랸(Каспарян), 찌또프(Титов), 구랴노프(Гурьянов))으로 재결성하게 된다. 재 탄생한 '끼노'는 84년 봄 레닌그라드 록클럽의 두번째 음악 페스티발에서 수상자로 선정된다. 같은해 빅토르 최는 아끄바리움의 멤버들과 공동으로 캄차트카의 관리인(Начальник Камчатки) 앨범을 발표한다. 1985년 2월에는 그동안 동거해오던 마리안나와 결혼하고, 같은해 8월에는 자신의 분신인 '싸샤'가 태어난다. 더불어 그룹 끼노는 레닌그라드 록클럽의 세번째 음악 페스티벌의 수상자가 된다.

1985년 여름과 가을에 '끼노'는 두개의 앨범을 발표하게 된다. '밤(Ночь)'과 '이것은 사랑이 아니예요(Это не любовь)'가 그것이다. 1986년에도 레닌그라드 록클럽의 페스티발에 참여한 '끼노'는 최고의 가사상을 받는다. 이해 여름 빅토르 최는 끼예프에서 영화 '휴가의 끝(Конец каникул)'이란 영화에 출연한다. 그리고 'Red Wave' 앨범을 발표한다. 그리고 유명 영화감독인 알렉세이 우치쩰의 영화 '록'에 출연하고 가을과 겨울엔 '긴급구조대(Ассы)'에 출연하면서 자신의 영역을 넓혀간다.

1987년 봄에도 레닌그라드 록클럽 페스티발에 참여한 '끼노'는 역시나 수상자로 선정된다. 같은해 불후의 앨범인 '혈액형(Группа крови)'를 발표한다. 1987년 가을에는 자신의 마지막 출연작이자 최대 흥행작(1,000만 관객)인 영화 이글라(바늘이라는 의미, Игла)에 출연하게 된다. 이어서 태양이라는 이름의 별(Звезда по имени Солнце)을 선보인다. 그리고 전국적인 순회공연에 돌입한다. 같은해 11월에는 루쥐닉 시(市)에서 알렉산드르 바쉴라체브의 추모공연을 한다.

1989년은 빅토르 최와 '끼노'의 가장 바쁜 한해로 기억된다. 끼노는 여름에는 미국에 건너가 콘서트를 벌이고 빅토르 최는 오데사에서 열린 황금쥬크 영화 페스티벌에서 '이글라'로 최고배우상을 수상한다. 그리고 전년에 이어 전국으로 콘서트 투어를 벌인다. 그리고 끼노는 프랑스로 건너가 '마지막 영웅(Последний герой)'을 녹음한다.  1990년 절정의 인기를 달리던 끼노는 일본으로 건너가 공연을 하기까지 한다. 1990년 모스크바와 루쥐닉 시에서 순회공연의 마지막 콘서트를 벌인다. 여름 전국투어를 마친 빅토르 최는 다음 앨범을 준비를 시작한다. 이 앨범은 빅토르 최 사후 발매가 된다.

그의 삶에 마지막 해 빅토르는 라트비아에 자신의 다차(별장)에서 휴식을 취하면서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고 있었다. 1990년 8월 15일 레스느이 호수에서 새벽 6시까지 낚시를 하던 빅토르 최는 자신의 승용차 <마스크비치(모스크바시민이란 의미)-2141>를 130km이상의 속도로 몰고 숙소로 출발했다. 12시 28분  빅토르가 몰던 <마스크비치-2141>가 슬로까따우시 도로 35km지점을 통과하고 있을 때  맞은편에서 60~70km의 속도로 <이카루스-280>이라 불리우는 대형 버스가 접근하고 있었다. 불행히도 빅토르는 그것을 눈치채지 못했다. 곧이어 두 차량은 정면충돌했다. 빅토르의 <마스크비치>는 충돌 후 18미터나 밀려나 처참하게 찌그러져버렸다 . 빅토르 최는 핸들에 가슴을 찍힌 채, 그 자리에서 절명했다. 그러나 빅토르의 <마스크비치>와 충돌한 <이카루스>의 버스운전기사는 누구인지 확인되지 않았다.

빅토르가 사망한지 4일 뒤인 1990년 8월 19일 오전에 빅토르의 장례식은 레닌그라드의 보거슬라브스끼 묘지(Богословский кладбище)에서 거행됐다. 그의 장례식 바로 다음날부터 뻬쩨르부르그에서는 자살률이 30%이상 늘어났다. 대부분 21세 이하의 젊은이들이 자살을 시도했으며, 실제로 5명의 젊은이들이 빅토르의 죽음에 충격을 받아 자살을 했다.

빅토르 최는 단순히 인기만 있었던 가수는 아니었다. 그와 그의 그룹 ‘끼노’는 그 시대의 전설이었으며, 80년대 후반 러시아 젊은이의 상징이었다. 그의 생의 마지막 두해에 빅토르의 삶은 성공 이상의 의미가 있었다. 그는 당시 전 러시아의 젊은이들에게 절대적인 지지와 인기를 얻고 있었다. 빅토르는 수많은 러시아 순회공연과,  영화에 출연해서 인기와 명예, 금전적인 성공 그리고 사랑까지 얻게 되었다. 심지어 당시에는 획기적이라고 할 수 있는일본 순회공연(1990년 봄)까지 진행했었다. 빅토르가 사망한 후 그룹 끼노는 생전 빅토르의 목소리를 담은 새로운 앨범을 발표했다. 행운이었다. 빅토르의 차 트렁크에서 빅토르 최의 목소리가 담긴 레코더가 발견된 것이다. 이 앨범은 '검은 앨범(Черный альбом)이란 제목으로 발표되었다.

현재 러시아에서 그룹 <끼노>의 곡들은 다시 리메이크 되고 있으며, 다양하게 재해석되고 있다. 더불어 예전 <끼노>의 전성기때와 마찬가지로 현재 러시아 인기곡 차트에서 높은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지금도 러시아의 라디오에서 빅토르의 음악은 자주 들을 수가 있다. 그의 노래 <혈액형(그루빠 끄로비 Группа Крови)>은 러시아 내에서 20세기 최고의 곡으로 인정받고 있다!

 

1998년 모스크바에서 열린 빅토르 최 추모공연


                              

*빅토르 최 - 어쿠스틱 콘서트(1996) 총 25곡

'혈액형'의 원어 가사와 기타코드

신고
  1. Favicon of http://blog.lipio.com BlogIcon 리피오
    2006.06.28 16:41 신고

    아~ 빅토르 최. 고등학교 시절 감동받으며 즐겨듣던 아티스트였는데 여기서 보니 반갑네요.

  2. billow
    2006.06.29 14:10 신고

    원어가 한국어로 풀이되었으면 더 좋았을걸요..
    음악도 들으면 더 좋구..
    개인적으로 "이것은 사랑이 아니예요" 가사를 알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tt BlogIcon 끄루또이
      2006.06.29 16: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음악은 올려놓았습니다. ^^
      그리고 노래가사는 빅토르 최에 대해 잘 정리되어있는 사이트 http://lizardking.netian.com --- 여기 들어가시면 노래배경에 대해서도 나와있으니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이것은 사랑이 아니예요' 앨범은 끼노의 5번째 앨범입니다.

  3. billow
    2006.06.30 14:25 신고

    감솨~ 그런데 "이것은 사랑이 아니예요"는 없네요..곳곳이 다 열어봤거든요~덕분에 열공했네요~ 음..전 여름이 지나간다..노래가 좋네요..리듬이 쉬어서^^* 시원한 하루 되시길~~~

  4. billow
    2006.06.30 14:36 신고

    이 사람 시인이네요...꼭! 찝듯이 쓰는 글이 윌리엄브레이크 같아요^^몇년전에 kbs 던가 이사람에 대해 다룬적이 있었는데...그땐 그냥..아~3세..기특한걸! 했는데...님 덕에 한번 더 찾아봐야 겠어요.

  5. 도영민
    2006.10.05 12:27 신고

    요쏘섹시는 러시아 모스크바에 가서 듣는게 좋다

  6. Favicon of http://blog..daum.net/exqqme BlogIcon melpomee
    2006.10.05 15:55 신고

    고려인의 러시아 이민사 숙제 발표할 때 이것 좀 인용 할께요. 유명한 고려인을 좀 소개하려고 하거든요. ^^

  7. Favicon of http://mrmet.kr/blog/ BlogIcon Mr.Met
    2008.08.18 14:14 신고

    오랜만에 왔습니다!
    블로그 주소도 바꾸고 새로 블로그 문을 열었답니다.

    이제 블로그에서 다시 자주 뵈어요ㅠ
    (혹시 모르실까봐 저는 '와니'입니다 ㅎㅎ;)

  8. kim
    2010.04.11 11:48 신고

    빅토르최 국내 음반사가 판매를 했으며, 저도 6장이나 구입했죠.
    음악도 음악이지만 가사를 음미해 보세요. 감동적인 가사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