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1월 13일과 14일은 러시아의 설날 기간입니다. 율리우스력(태음력)으로 1월 1일인 이날을 러시아어로 '스따르이 노브이 고드(Cтарый Новый год)'라고 부르는데요. 직역하자면 '예전 새해'라는 의미입니다. 우리말로 의역하자면 '구정'인 셈입니다. 러시아 정교신자들은 일반적으로 이날을 바실리예프의 날(바실리의 날, Васильев день, Василь-день)이라고도 부르는데요. 바실리예프는 고대 러시아 시절(루씨 시대) 정교 성인입니다. 설날 전날을 '바실리예프의 저녁'이라고도 부릅니다. 과거 이날에 러시아인들은 지인과 이웃의 집을 돌아다니며 새해 인사를 나누고 서로에게 새해 행운을 빌어주는 전통이 있었습니다. 더불어 모든 가족이 특별한 상황이 아니면 모두 집에 모이는 날이었습니다. 생업이나 기타 사유로 여러 지역에 나가 있던 가족 구성원들이 모두 모여 '새해 복 많이 받으라'고 인사하는 우리네 풍습과 많이 닮아있는 부분입니다. 이는 현재 태양력(그레고리력)으로 정한 새해에도 끊이지않고 이어지고 있는 미풍입니다.

고대 러시아 인들은 설날에 음식을 준비해 손님을 접대하고 행운을 빌어주었습니다. 더불어 한해 길흉화복을 점치기도 했습니다. 당시 유행하던 러시아인들의 전통을 몇 가지 나열해보자면요. 당시 결혼을 하지않은 처녀들은 거울을 이용해 새해 운수를 점쳤으며, 특별한 음식으로 새끼 돼지를 이용한 통돼지 구이와 토끼, 수탉 등을 이용한 음식을 마련했습니다. 이날 먹는 음식에도 의미가 있었습니다. 기름진 돼지고기를 먹음으로써 다가오는 새해에 행운이 온다고 생각했으며, 토끼고기를 먹음으로써 보다 신속하게 행동할수 있을거라 생각했고, 닭고기를 먹음으로써 몸이 새처럼 가볍게 움직일거라는 믿음이 있었습니다. 당시 토속신앙이 뿌리 깊게 자리잡혔던 고대 러시의 풍속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우리에게는 현재까지도 설날이 민족 최대 명절 중에 하나로 인식되고 있지만 러시아의 설날은 현재 그리 특별한 날도 대접받고 있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이날 새해인사를 하는 것은 러시아의 오래된 전통으로 오늘날까지 꾸준하게 이어져오고 있습니다.


[이글과 관련된 글 목록]
2009/01/21 - 러시아의 겨울수영
2009/01/07 - 러시아는 오늘이 크리스마스입니다
2007/07/23 - 러시아에서 새해만 되면 방영하는 영화 '운명의 아이러니(1975)'
2006/05/03 - 러시아인의 미신과 관습
2006/04/04 - 모스크바 새해 이미지 몇 장
2006/03/28 - 러시아 공휴일
2006/03/22 - 러시아의 축제

  1. 대구고대
    2009.01.25 11:44 신고

    지구상에 인간들중에 설날이 없는족속이 있겠습니까?
    다만, 한국사람들 유난히 나이 따지고 상하관계 따지니까 한살 더먹는 설이 더 중요한거지요.
    요즘은 젊은애들이 빨갱이 물들어 어른들한테 대드니 문제가 심하긴하지요..

  2. 비바리
    2009.01.25 15:57 신고

    새해인사와 덕담 주고 받기는 비슷한가 보네요.

  3. Favicon of http://nikojune.blue2sky.com BlogIcon 달팽가족
    2009.01.27 21:52 신고

    학부때 러시아 사회의 문화를 교양으로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얼마전에도 러시아 사회에 대한 책을 한 권 읽으면서, 언젠가 러시아에 한번 가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러시아에도 새해를 축하하는 설날이 있군요. 글 잘 읽고 갑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09.01.27 22: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달팽가족님, 방문 감사드립니다. 러시아는 벗기면 벗길수록 맛이나는 나라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리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