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러시아 인터넷에 매일같이 자살하는 남성이 등장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자신을 '아사크로이'라고 밝힌 이 남자는 매일 치명적인 자살수단을 동원해 스스로의 몸에 자해를 하고 이것을 사진으로 찍어 올리는 것으로 유명하다. 칼로 목을 긋기도 하고 살에 갈고리를 끼워넣기도 하며 양볼에 쇠꼬챙이를 끼워넣기도 한다. 이쯤되면 이 남자는 원초적으로 자해를 즐기는 마조히스트라고 볼 수도 있겠다.

이 남성은 자신의 사이트를 통해 네티즌들의 엽기적인 자살수단을 공모 받고 그 중에 하나를 실현에 주는 이벤트를 하기도 한다. 물론 공짜는 아니다. 건당 위험수위에 따라 금액을 책정해 받고 있다. 이 남성은 벌써 의뢰자가 원하는 방법으로 50건의 대리 자살을 해주었다고 한다. 하지만 이 남성은 아직도 왕성히(?) 활동 중이다. 죽지않게 자살하는 방법에 도가 튼것이다.

이런 자살주문 중에 최근에 화제가 된 것은 뱀과 전갈에 물리는 것이었다. 이 남성은 흔하게 손이나 발을 물리지 않았다. 특이하게 뱀에게 머리와 배를 물렸으며, 전갈에게 얼굴을 물리는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역시나 세상에는 다양한 이들이 모여있는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